대/한/민/국
문/화/지/도

> 경상북도>문경시>문경읍>관음리>
바로가기

 포암산 큰사진보기!
[사진]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관음리에서 바라본 포암산 전경




 큰사진보기! 포암산(布岩山)

 포암산 등산 안내도

위치 :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관음리 / 충주시 상모면
높이 : 해발 962M
지정 : 월악산국립공원

포암산은 관음리에서 옛고개 하늘재를 보고 오르면 마치 큰 베(布)를 펼쳐 놓은것 처럼 보이기도 하고, 껍질을 벗겨 놓은 삼대처럼 보인다 하여 마골산(麻骨山)이라고 불리워지기도 하였지만 오늘날 포암산으로 불리우고 있다. 또한 산의 형세가 닭처럼 보인다고 하여 계립산(鷄立山)이라 하였다고 옛기록이 전해지기도 한다. 포암산 맞은편에 위치한 탄항산과 포암산 골짜기를 따라 동서를 연결하는 하늘재는 신라시대부터 중부와 영남을 이어주는 중요한 교통로로 사용된 역사의 향기가 묻어나는 고갯길로 옛 기록에는 계립령(鷄立嶺)이라 하였다고 전해지기도 한다. 포암산은 백두대간(白頭大幹) 소백산(小白山)이 죽령(竹嶺)에서 도솔봉(兜率峰)과 이어지고 벌재를 지나 항장산을 거쳐 대미산으로 이어지고, 남쪽으로는 탄항산과 부봉을 거쳐 마약봉에서 문경새재를 만나고 조령산과 백화산, 희양산, 대야산 줄기를 따라 속리산으로 이어지는 길목에 하늘높이 우뚝솟은 바위산이다.


 큰사진보기!

포암산 산행 들머리는 하늘재가 일반화된 등산코스이다. 하늘재에서 정상을 오르고 다시 하늘재로 하산하는 산행은 가벼운 마음으로 산행을 할 수 있는 코스이다. 하늘재와 포암산 정상을 거쳐 만수봉(萬壽峰)으로 이어지는 산행은 능선종주 코스이다. 만수봉코스가 길다고 생각되면 포암산 정상에서 북서쪽 만수봉 방향으로 능선을 따라가다가 왼쪽 사면 만수계곡으로 하산하는 코스를 이용하면 된다. 하늘재에서 포암산을 오르고 대미산(大美山)를 거쳐 황장산(黃腸山)으로 이어지는 벌재코스는 백두대간을 찾는 산악인들이 애용하는 코스이다. 하늘재와 벌재는 자동차로 진입가능하여 백두대간 종주시 필요한 보급품을 공급받기 좋은구간으로 주로 전문 산악인들이 이용하는 코스이다.


 큰사진보기!

 포암산 둘러보기! 포암산 둘러보기...




 큰사진보기!

포암산은 암산답게 곳곳에 전망좋은 바위전망대가 있어 숲에 막혀 시야가 막힌 육산 산행에서오는 답답함이 없이 시원한 산행을 즐길 수 있다. 기암괴석을 자랑하는 바위들은 없지만 넓직한 화강암반에 자리잡은 낙낙장송은 여백의 미가 아름다운 한폭의 그림같은 풍경이다. 하늘재에서 탄항산 넘어로 문경의 명산 주흘산(主屹山)이 그 특유의 산세를 뽐내고 있다. 탄항산(炭項山)에서 남동쪽으로 뻗어나가는 백두대간(白頭大幹)이 부봉(釜峰)을 거쳐 마역봉(馬亦峰)을 지나 조령산으로 넘어가는 파노라마는 장쾌하고 시원하기 그지없다. 정상에서는 백두대간이 대미산을 거쳐 황장산으로 이어지다 소백산(小白山)으로 아스라히 사라지는 풍광을 볼 수 있고, 서북쪽으로는 제천의 명산 월악산(月岳山)이 만수봉 뒷편으로 기암의 산세를 자랑하며 우뚝솟은 풍광이 일품이다. 포암산은 바위산답게 주변 산세를 바라보는 즐거움이 큰 산이다. 반숲반암의 형태를 띤 주변 산들의 자태도 금강산 일만이천봉이 부럽지 않을 오묘함과 장대함을 갖추고 있다. 관음리에서 바라보는 포암산은 서울의 명산 불암산과 많이도 닮았다. 삼각형태의 암봉도 그렇고 화강암반이 보여주는 형태도 불암산(佛巖山)과 유사하고 느낌 또한 그러하다.


 큰사진보기!

포암산에서 알려진 대표적인 기암은 무사바위가 있다. 전장에 출정하는 무사가 무장을 하고 서있는 모습같아 무사바위가 된것 같다. 특별히 전해지는 전설은 모르겠지만 하늘재를 바라보며 우뚝솟아 있는 무사바위는 외적으로 부터 하늘재를 지키는 수호장군같은 늠늠한 풍모를 발견 할 수 있다. 하늘재에서 포암산을 오르다보면 하늘샘을 만난다. 그 옹달샘물을 한모금 마시면 하늘아래 첫 샘물을 마셨다는 느낌이 들어 기분이 좋아진다. 마치 첫사랑의 설레임이 무한한 삶의 에너지를 만들어 주듯이 포암산 하늘샘은 자연이 선물하는 삶의 활력소이자 첫사랑의 추억처럼 언제나 싱그롭고 감미롭게 기억되는 한 줄기 빛이자 생명수가 아닐까? 첫사랑... 첫만남... 첫봉급... 첫출근... 이제는 술병에 새겨진 상표처럼 들리는 처음처럼... 그렇게 살면 행복할까? 포암산 암반에 앉아 주흘산을 바라보며 지나간 추억의 시공(時空)들이 그래도 행복 했었노라고 독백 할수 있어 좋았던 문경의 명산 포암산과의 만남이었다.


 큰사진보기!

 포암산 게시판 포암산 게시판





*.포암산 가는 길

*.포암산 주변 음식점

*.포암산 주변 숙박업소



 소구리 자발적 유료화 서비스  참여하기! 안녕하세요? 소구리 문화지도 정보 이용에 대한 자발적 유료화 정책을 시행합니다.

소구리 문화지도 자발적 유료화 참여하기






소구리 문화지도 자발적유료화 참여하기 *__^ 도/시/여/행
서/울/여/행